제천시, 발빠른 제설작업으로 영하 속 잦은 강설에도 도로결빙 막아

ㅣ24시간 비상대응체계 유지

제천시는 지난 19일을 비롯한 영하 속 잦은 강설에 도로결빙 등으로 인한 시민불편 최소화를 위한 제설작업에 총력을 기울였다.

강설과 동시에 제설 덤프트럭 23살수차 5굴삭기 2소금 250여 톤염수 20톤을 투입해 긴급 제설 작업을 실시하였으며, 특히 소량의 강설 시에도 교통소통이 어려운 주요 고갯길교통량이 많은 주요 교통요지 구간 등을 제설취약구간(오미재피재활산재박달재다릿재)으로 지정하여 CCTV로 모니터링 하는 등 중점 관리하고 있다.

또한며칠 전 강제동산곡동 등 지역별 국지적 강설의 경우에는 건설과 직원 8개조를 편성하여 현장 확인 및 CCTV모니터링을 통해 많은 눈이 내린 곳을 확인하여 집중적인 제설장비 투입으로 큰 사고 없이 조속한 시간에 제설작업을 마무리 하였다.

이상천 제천시장은 지난해 11월 17일 최종 제설대책 준비상황을 점검하였으며이후 제설 준비상황에 대해 지속적으로 점검하는 등 시민의 안전과 직결되어 있는 도로 제설작업에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한 바 있다.

시 관계자는 제천시는 강설 대비를 마친 상태로시민들의 안전과 불편함을 줄이기 위해 최대한 신속하게 제설작업을 실시하여 생활불편을 최소화 하였다며 앞으로도 강설시 비상근무체제를 유지하여 선제적으로 대응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