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급의료 공로 평가” 제천서울병원 이영환 원장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

제천서울병원 이영환 원장이 코로나19 대응 응급 의료체계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21년 보건복지부 응급의료 유공자 표창을 받았다.

이번 응급의료 유공자 표창은 대한민국 응급의료체계 수준을 높이는데 기여한 ▷응급의료분야 전문 종사자 ▷시·도 공무원  ▷119구조대원 등을 대상으로 일선에서 솔선수범 맡은 바 업무를 성실히 노력하는 자 또는 단체를 발굴해 포상을 통해 업무에 대한 자부심 고취 및 사기진작 분위기 확산을 위해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으로 수여됐다.

제천서울병원은 1991년 지역응급의료센터로 지정된 후 지역 응급환자와 중증 질환자들에게 신속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응급의학과 전문의 24시간 상주로 전문성 있는 응급의료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고, 이를 뒷받침할 시설 투자를 병행하여,  수차례의 재지정 평가에서도 우수한 성적을 받은 바 있다.

지난 2018년 제3대 병원장으로 취임한 후 응급센터 운영에 남다른 노력을 기울여 온 이영환 병원장은 코로나19 사태에 발 빠르게 대응하고자 2020년 3월 도내에서 가장 먼저 중증응급진료센터 운영을 시작하였고, 격리실, 음압병실 등을 갖추어 코로나19의 위협에도 지역주민들이 안심하고 응급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이영환 병원장은 “이번 상은 지금까지 코로나19 사태에도 묵묵히 잘 대처해 온 서울병원 직원 모두에게 주는 것이라 생각 한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 중증 환자를 비롯해 다른 질환의 응급환자들을 위해 모든 의료진이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