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상록수봉사단, 장애인 가정 도배·장판 교체에 온정 베풀어

상록수봉사단(회장 윤영호)은 17일 제천 금성면 장애인 가정에 도배·장판 교체에 따뜻한 손을 내밀었다.

이날 6명의 회원은 심한 지적장애를 앓는 홀몸어르신 가구를 방문해 묵은 벽지를 제거하고 쥐가 드나든 구멍을 시멘트로 메운 후 도배를 했다.

박원규 전 회장은 “어르신 홀로 노후화되고 열악한 주택에서 생활하고 계셔서 더 나은 환경에서 생활하길 바라는 마음으로 회원들이 팔을 걷어붙였다”며 “우리의 봉사활동이 어려운 분에게 작은 보탬이 될 수 있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상록수 봉사단은 도배 전문 봉사단으로 지난 ‘안녕 충북! 나눔 마을 만들기’ 대상지인 상풍마을에서 3가구에 도배·장판 교체 재능 나눔을 하는 등 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주거환경개선에 앞장서고 있다.

(제천또바기뉴스=이호영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