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대제중학교(교장 원동욱)는 올해 열린 15개 전국 단위 백일장에서 70여 명의 학생이 우수한 성적을 거두어 글쓰기 명문 중학교로서의 위상을 드높였다. 올해도 여전히 계속되는 코로나로 인해 외부 백일장 행사가 대거 취소되었고, 온라인 공모전으로 전환되었다. 이에 1학년 자유학년제 주제선택 수업, 특기적성 방과후 수업, 제천시 교육경비 보조사업, 학습동아리 활성화 등을 통하여 전문성 있는 글쓰기 수업을 진행하였고 학생들의 숨겨진 역량을 발굴해낼 수 있었다. 그 결과 학생들이 스스로의 생각을 글로 표현할 수 있었고, 잠재력과 상상력을 극대화할 수 있었다.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창의적이고 자발적인 인재 육성에 한걸음 다가서는 나름의 방식이라고 볼 수 있다.   학생들의 글쓰기를 지도한 엄재민 교사는 “코로나19로 인해 교육 환경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글쓰기를 통해 학생들의 생각을 키우고 더 나은 성장을 유도할 수 있어서 함께하는 과정 자체가 뿌듯하고 기뻤다”고 말했다. 대제중학교 원동욱 교장은 “우리 학교의 다양한 글쓰기 프로그램이 학생들의 바른 인성과 풍부한 감수성을 갖추는 데 도움이 된 것 같다.”고 하며, “전국적인 규모의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학생들이 자신감을 갖게 되었을 것이다”라고 글쓰기 교육에 대한 자부심을 나타냈다.
jcttbgeditor 2021.12.13 추천 0
jcttbgeditor 2021.12.13 추천 0